처음으로  l  로그인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9.6.18 (화)
close

5
4
3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artsnews.mk.co.kr/news/111636
발행일: 2010/10/30 00:04:27  송재원
[아츠포토] '시' 윤정희-이창동감독, '대종상영화제' 참석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주소복사

[아츠뉴스 뷰티스타 송재원 기자] 2010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배우 윤정희와 이창동 감독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29일 오후 7시 30분 부터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영화인들의 축제 '제47회 대종상 영화제'의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됐다.



개그맨 신동엽과 배우 김정은이 진행을 맡은 ‘제47회 대종상 영화제’는 총 10편의 본선 진출작이 경합을 벌여 총 22개 부문에 대한 시상이 이루어졌다.
 
대종상 영화제의 초청으로 지난 한 해 동안 영화계를 빛낸 별들 가운데 추려진 10대 영화상 후보를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팀이 현란한 탭댄스로 소개하는 축하무대가 펼쳐졌다.
 
이 밖에도 최고의 아이돌 그룹인 2PM(준호, 준수, 우영, 닉쿤, 찬성,택연)과 소녀시대(유리, 써니, 태연, 제시카, 수영, 서현, 티파니, 효연, 윤아)가 출연해 영화인들을 위한 축하 공연을 펼쳤다.
 
올해 대종상 영화제는 신인감독상과 신인남우상, 신인여우상을 제외하고는 따로 후보를 선정하지 않는다. 후보자를 공개한 이들 수상부문은 본선 진출 여부와 관계없이 선정됐다.

 

제47회 대종상 영화제 수상자(작)

 

남우조연상-김희라(시), 송새벽(해결사)
여우조연상-윤여정(하녀)
의상상-정경희(방자전)
미술상-조성원(이끼)
영상기술상-정도안(아저씨)
신인감독상-장철수(김봉남 살인사건의 전말)
신인남우상-정우(바람)
신인여우상-이민정(시라노;연애조작단)
영화발전공로상-최은희
한류인기상-최승현(탑)(포화속으로)
남자인기상-원빈(아저씨)
여자인기상-이민정(시라노;연애조작단)
해외영화특별상-압둘하미드주마
특별상-신영균
음악상-김준석(맨발의 꿈)
음향기술상-오세진-김석원(이끼)
조명상-오승철(악마를 보았다)
감독상-강우석(이끼)
기획상-김준종(맨발의 꿈)
남우주연상-원빈(아저씨)
여우주연상-윤정희(시)
최우수작품상-시

 

《ⓒ 예술을 즐겨라! 문화 예술 공연 보도자료수신 ksg3626@artsnews.co.kr
《아름다움의 시작! 미용신문 '뷰티스타' 보도자료수신 btstar@artsnews.co.kr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개인정보취급방침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