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7.4.30 (일)
close

5
4
3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artsnews.mk.co.kr/news/254906
발행일: 2014/04/30 11:06:30  이민아
‘기황후’ 종영 소감, 진이한 “관심 보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주소복사

[아츠뉴스 이민아 기자] ‘기황후’ 종영 소감에 대해 극에서 탈탈 역은 맡은 배우 진이한이 입을 열었다.


 

진이한은 최근 소속사를 통해 “처음 시나리오를 받았을 때 내 스스로 탈탈이라는 인물을 만들어가 보자는 마음으로 연기를 했다. 감정을 드러내지 않고 절제해야 하는 역할이기 때문에 눈빛으로 표현하기 위해 많이 공부하고 노력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세세한 부분까지 서로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애정을 드러내며 촬영했기에 좋은 결과가 나온 것 같다. 또한 좋은 배우들, 제작진과 함께 촬영할 수 있어서 행복했고 끝까지 많은 사랑과 관심을 보내주신 시청자 분들께도 감사인사를 드린다”고 아쉬운 종영 소감을 밝혔다.


 

진이한은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에서 탈탈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그는 차기작 MBC 새수목드라마 ‘개과천선’에서 사법계의 엘리트 코스의 정석을 밟아온 겸손한 수재 전지원 역을 맡아 김명민과 대결한다.


 


《ⓒ 예술을 즐겨라! 문화 예술 공연 보도자료수신 ksg3626@artsnews.co.kr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개인정보취급방침   l